한마디 말보다 손끝으로 전하는 이야기

[Tasteem] 꿀맛 같은 '벌집삼겹살' 본문

다녀온 맛집

[Tasteem] 꿀맛 같은 '벌집삼겹살'

ONEHAND 2018.09.17 14:50



20180811_173724.jpg

주소 : 대한민국 강원도 춘천시 효자3동 춘천로204번길 49

    안녕하세요. 금손이 되고 싶은 한손(@onehand)입니다. 며칠 전에 동생의 생일이 있었습니다. 평일에는 바빠서 만나지 못하다가 주말이 되어서야 오랜만에 만날 수 있었습니다. 평소 삼겹살을 좋아하지 않는 동생의 입맛을 만족시킨 삼겹살을 먹어보기 위해 '벌집삼겹살'에 다녀왔습니다. ٩(ˊᗜˋ*)و

20180811_173854-horz.jpg

    식당의 내부 모습입니다. 4인 테이블이 12개 있었던 것 같습니다. 단체모임 장소로도 괜찮아 보입니다.

20180811_181510.jpg

    메뉴판이 조금 멀리 있어서 디지털 줌으로 땡겨봤습니다. 저희는 모듬벌집삼겹살을 주문했습니다. 모듬벌집삼겹살은 '벌집삼겹살(150g)+얼얼이(매운)벌집(150g)+갈비맛벌집(150g)'의 구성으로 19,000원입니다.

20180811_175719.jpg

    잠시후 주문했던 모듬벌집삼겹살이 나왔습니다. 좌측부터 순서대로 갈비맛, 얼얼이(매운), 일반 벌집삼겹살입니다.

20180811_175922.jpg

    곧바로 불판 위에 올려줍니다!

20180811_180005.jpg

    밑반찬은 간단하게 나옵니다.

20180811_180032.jpg

    고기가 익을동안 청하 한 잔씩. 캬아~

20180811_180203.jpg

    어이쿠. 잠깐 떠드는 사이에 고기가 다 익었습니다. 얼른 고기 한 점을 집어옵니다.

20180811_180924.jpg

    식당 이모님의 설명을 듣고, 콩나물과 양파를 함께 먹어봅니다. 삼겹살이 두꺼운 편임에도 벌집 모양의 칼집을 낸 덕분에 부드럽습니다!

20180811_183201.jpg

    이것은 얼얼이(매운)벌집입니다. 보기와는 다르게 맵지는 않았습니다.

20180811_184432.jpg

    모듬 한 접시로는 허전한 느낌이 있어서 양념쪽갈비를 추가로 주문했습니다. 저는 맛있게 매운 정도였는데, 동생은 너무 맵다면서 마지막 남은 쪽갈비를 포기했답니다. 총 6조각이 나오는데 매운맛 덕분에 제가 4조각을 먹었습니다. (๑˃؂˂๑)

20180811_193242.jpg

    마무리는 김치말이국수! 동생은 이곳의 김치말이국수가 정말 맛있다면서 저에게 추천했습니다. 하지만 저는 배탈이 자주나는 편이라서 된장찌개에 공기밥으로 마무리했습니다. 아쉬운 마음에 김치말이국수의 국물을 살짝 마셔봤는데 속이 개운해지는 느낌이었습니다. 개인적으로 이곳을 다시 방문한다면 얼얼이(매운)벌집과 양념쪽갈비를 먹고 싶다고 생각했습니다. (๑❛ᴗ❛๑)

    모든 음식을 클리어하고, 동생이 화장실을 간 사이에 계산을 하려고 하니 직원 분께서 이미 계산이 끝났다고 알려주십니다. 응? 계산을 했다구요? 동생의 생일을 축하해주려고 만난건데.... 후식을 주문하고 제가 화장실에 다녀온 사이에 동생이 계산을 했나봅니다. 아무래도 따로 선물을 준비해서 줘야겠습니다. (~˘▾˘)~


QmPT1CbotuzSvdxK8fi7EeXm7Fw8PatqZBSC92fbCiyH2A.gif


맛집정보

벌집삼겹살

score

대한민국 강원도 춘천시 효자3동 춘천로204번길 49


[Tasteem] 꿀맛 같은 '벌집삼겹살'

이 글은 Tasteem 컨테스트
내가 소개하는 이번 주 맛집에 참가한 글입니다.


테이스팀은 무엇인가요?

tasteem_banner.png

0 Comments
댓글쓰기 폼